초록의 공명



(2012-09-22 19:36:11)
초록
낙동강 자전거 길

강폭을 좁혀 자전거 길을 만들었으니 무너지는 것은 당연하고

태풍에 물이들어 생태공원에 물이 차오른 것은 어쩔 도리가 없는 일이라지만  

그래도 이건 좀 너무했습니다.


상황이 이지경이라도 강을 이해 못했다는 생각은 하지 못하고 있을 일이 걱정이고   

그 뒷 정리를 어떻게 하는지 동영상 올립니다.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둔치 생태공원 청소



   

317   아픔의 땅을 희망의 땅으로  초록 13/05/27 404 
316   내성천 습지 조사  초록 13/05/21 387 
315   아픔의 강에 희망을  초록 13/05/21 412 
314   내성천 노래 부르기 행사  초록 13/04/08 545 
313   내성천 습지와 새들의 친구 발족식  초록 13/02/04 1174 
312   4 대강 관련 뉴스를 보며  초록 13/01/26 1015 
311   2차 TV토론 주제 선정 논란  초록 12/12/15 1289 
310     초록 12/12/09 1059 
309   하얗게 찾아 온 아침의 서원  초록 12/11/20 1063 
308   비 그치니  초록 12/11/12 825 
307   임하댐 물 문화관  초록 12/11/03 188 
306   4 대강 관련 뉴스 두편  초록 12/10/05 395 
  낙동강 자전거 길  초록 12/09/22 866 
304   "새로운 강" 문화 축제?  초록 12/09/22 671 
303   낙동강특위 해체 뉴스를 보며  초록 12/07/18 810 
[1][2][3][4][5] 6 [7][8][9][10][11][12][13][14][1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