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의 공명




(2014-11-13 23:05:47)
초록
기사와 댓글
세월호 침몰 사고



[취재파일] '실종자 가족 회견문' 누가 작성했나 봤더니..

"실종자 가족이 함께 작성"

SBS | 표언구 기자  | 입력 2014.11.13 18:03 | 수정 2014.11.13 21:48  



네티즌의견 (총357개)

등록순|        추천순|        내 댓글 목록        

        양코님        다른댓글보기                        정부의 존재이유????????????????
위로합니다 가슴에 꼭 묻어시길..........!        23:00|신고답글 0                                0        0                



        비개인하늘님        다른댓글보기                        이런 사람을 미개하다고 한 녀석!

그 미개함의 방향이 틀렸다!
미개한건 국가였고 정부였다.
미개한건 슬픔을 당한 자들에게
자기들 이익을 위해 모든 반대를
빨갱이로 모는 보수=꼴통들이다.        22:57|신고답글 0                                1        1                



        오월님        다른댓글보기                        이 사회 정말 개혁이 ......
법을 아무리 고치고 새로 만들어봐야
그것을 운용하는 사람들의 의식이 바뀌지 않는다면,,,무슨 소용이 있갰는지
사고...사고는 날 수 잇다 사람 사는 세상이니까
하지만 그 사소를 대처하는 것은 사람이기에 얼마던지 우리 자신의 가슴이 따스하다면
그 사고를 최소한으로 줄일 수는 있는 것
정부도 일반 국민도 ,,이제는 뼈를 깍는 반성만이
이 사고를 치유 하는 길일 것이다
한 점 의문 없이...또 기대를 하며        22:57|신고답글 0                                2        0                



        존하루님        다른댓글보기                        2014년은 어찌 하여 젊은이들이 무참히 소리없이 희생 되는지?
안타까울뿐입니다.가진거 없으니 자식한테는 인간답게만 살으라고
헀는데 잘 따라줘 잘 살고 있으니 고맙고 저는 행복 합니다^^*        22:57|신고답글 0                                1        1                



        피그말리온님        다른댓글보기                        지난 지방선거에서 호되게 심판했어야 했거늘. .
이미 개눌당에게 겸손을 가르키기엔 늦었다
닭년도 그렇고. .        22:52|신고답글 0                                1        3                



        귀족노척결님        다른댓글보기                        니들만 인간이 아니란걸 알아라
수많은 사람이 억울한 사고로 죽고 실종되고 아직도 실종된 가족이 많다
니들만 억울한거 아닌데 수많은 사람을 힘들게하고 그로인해 잠수부까지 죽었는데도
자신의 가족만 찾으면 된다는 몰지각스런 행동도 그만해라
당신들에게 돌을 던지고 싶어도 이만큼 참아준거는 자식을..이말때문에 참았던거다
그주위분들 어부고 생활고 넉넉한분들 아니다
이제 그동네 분들도 살게해줘야 마땅한 도리란걸 알아라.
        22:52|신고답글 1                                3        3                



        화벽님        다른댓글보기                        대다수 유가족은 수백번 동정이 간다.
그러나 좌발들의 선동에 휘말리고,
대통령에게 막말하는 김영오 같은 막가는 인간과
틈만나면 정북 발목잡는 문재인 같은 양아치들 때문에
국민들의 관심이 멀어진 것이다.
아무턴 마무리 잘되길 바란다,        22:47|신고답글 0                                5        1                



        행복한하루님        다른댓글보기                        어미 잃은 삼남매를 청와대에 놔두고 나와서
딸 보다 어린 여자애 끼고 앉아 양주 마시다 부하 총에 맞아 죽은 아비 슬하에서 자란 닭그네.

그런 그녀의 성장 배경을 감안할 때 국민의 아픔을 알 리가...        22:46|신고답글 5                                3        6                



        기도님        다른댓글보기                        개누리당은 들어와서 댓글읽어라
인생이 한천년되지?
니들힘되신 정권아래 만년은 해쳐묵을성싶지?

인간위에 존재한다는 신을믿는이상
아니 안믿어도 상관없다

수색포기하루만에 인양포기?

신경줄하나만 끈어놓으시면
안방서 현관까지 신발신으러 못간다
와?댓글이라 개무시되냐?

많이계속해라
그럴수록 반드시 속히오리니
인간의힘으로 못하는
재앙쳐받을준비도 하면서        22:44|신고답글 0                                1        4                



        하늘냄새님        다른댓글보기                        정말 어쩌면 이리도 똑같을까 직장에서든 어디에서든 권력있고 돈있는 넘들의 획일적인 똑같은 수법천인공노할 만행을 저질러도 일단 버티고 시간을 끌고 그담에 여론질하고 유령반대파 만들어 물타기하고...그러면 멍청한 국민들은 이제 고만해라 지겹다 바라지도 안했는데 언론조각에 놀아나서 마치 진질인양 자식 죽음가지고 돈벌라고 한다고 연막치질않나 우리 다이빙벨이나 보고서 판단해보자 주황색옷입고 세월호선원들과 같이 구조된 국정원새씨는 어디로 증발했을까?
세월호에서 찾은 노트북에 세월호 안기부 파일은 어찌된 것이며.. 아 고만 할란다 무식한 국민들        22:44|신고답글 0                                1        4                



        정의사내님        다른댓글보기                        첫 댓글을 봐라 온통 욕밖에 없네 가족을 욕먹이고 국론을
분열시키고자 하는듯한 글귀 사주받은것 같은 극치에 달했다
정상적 국민은 이런 글귀로 마음이 반전이된다 !        22:43|신고답글 0                                2        3                



        gorxksen님        다른댓글보기                        당신이 진정한 유가족입니다 얼마나 가슴이아프겠읍니까 김영오같은 사람하고 몰지각한 집행부와 국회의원이 세월호 유가족을 궁지로 몰고 국민에께 외면당하게했읍니다 남은유가족의 아픔을 우리는 같이합니다        22:42|신고답글 0                                1        3                



        덥네요님        다른댓글보기                        역쉬나 그랬군. 진실성 없는 기자회견.
반성하는 듯하면서, 인심쓰는척 하면서, 생떼쓰면서, 엄포놓으면서, 갑이라 생각하는듯한 기자회견문.        22:42|신고답글 1                                4        4                



        장범수님        다른댓글보기                        감성 에만 의지하지 말고 이제는 이성과 논리로서 문제를 해결해봅시다들        22:41|신고답글 0                                4        0                



        아란님        다른댓글보기                        읽으면서 다시 먹먹해지네. 속으로 얼마나 많은 눈물을 삼키고 있을 줄 알기에 실종자 가족과 자식과 가족을 잃은 가족에게 뭐라 할 위로가 없네. 이런 끔찍한 일이 다시는 없기를 기도한다.
정부의 무능함을 다시 한 번 절실하게 느끼네.         22:40|신고답글 0                                2        5                



        장범수님        다른댓글보기                        엄청난 경비와 인양시에 또다른 인명피해 가능성등을고려하면 인양불필요 이론도 나올법 하다마는 항로의 안전을 위해서도 인양은 해야할듯!        22:38|신고답글 0                                3        2                



        고니님        다른댓글보기                        국민을 몰살시킨 닭년은 빨리 덮어버리고 싶겠지.....        22:36|신고답글 1                                3        10                



        당근님        다른댓글보기                        가족을 자식을 잃은고통 어찌 짐작이나 할 수있겠습니까 만은 더나은 사회를 위해노롁한 가족들의 수고 잊지않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리고 또감사합니다        22:36|신고답글 0                                1        3                



        넵튠님        다른댓글보기                        정부 해도해도 너무하네 너무 무책임하다 어째저른자가 당선되고 이정부를 이끌어가는지 앞날이 캄캄하다 지금이라도 정권 교체했으면한다 능력있는자로        22:34|신고답글 1                                3        7                



        박명환님        다른댓글보기                        국민여러분 이거 안끝낫음니다.
이제 세월호2탄 인양문제 벌써 시작됫음.
발강개넘들 진작에 인양햇어야 하는데 이젠 인양하기더 힘들고 비용도 천문학적으로 늘고 만약 인양해도 3 탄 시체못찾앗다ㅈ지랄할 발강개넘들....발강개넘들의 적화통일전략에 끌려다니는 정부 한심함니다. 쿠데타라도 해서 자생발강넘들부터 한마리 남김없이 쳐죽여야 세월호사건 끝남니다. 자~ 2탄 시~작        22:34|신고답글 1        


   

286   저항주식회사 / 비즈니스 되어가는 '저항운동'(폄)  초록 15/08/10 432 
285   비밀글입니다   어떤하루  초록 15/08/22
284   환경운동연합이 가는 길 1막  초록 15/07/22 321 
283     [7막 ] 환경운동연합이 가는 길  초록 16/05/09 171 
282     [6막] 환경운동연합이 가는 길  초록 16/04/12 157 
281     [5막 ] 환경운동연합이 가는 길  초록 16/01/17 197 
280     [2막] 환경운동연합이 가는 길  초록 15/08/21 609 
279       [3막]환경운동연합은 언제부터 삼성과 밀월관계에 있었을까?  초록 15/08/26 232 
278         [4막]20090101-20091231  초록 15/08/29 172 
277   내성천 철거소송 첫심리  초록 15/07/04 291 
276   가마솥에 밥을하며  초록 15/05/24 564 
275   새만금에 다녀오다.  초록 15/05/06 257 
274   지질조사에 참여한 증인 정교철의 질의와 답변  초록 15/03/22 624 
273   대한민국의 국제 순위 / 위키백과 (폄)  초록 15/03/21 584 
272   대추리에 대녀와서  초록 15/02/23 164 
271   4대강 조사위 발표를 보며  초록 14/12/23 297 
270   지율스님의 생태운동과 에코페미니즘 [1]  초록 14/12/07 594 
  기사와 댓글  초록 14/11/13 367 
268     [re] 기사와 댓글  초록 14/11/19 245 
267   영주댐 가처분 소송 법원 판결에 부처  초록 14/10/22 433 
[1][2] 3 [4][5][6][7][8][9][10][11][12][13][14][1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