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의 공명




(2018-11-18 13:44:49)
초록
[re] 3번에 걸친 조선의 반론보도
속보 경쟁을 위해 정확성을 희생하지 않는다는 조선의 반론보도 씨리즈를 꼼꼼 보면 ....
'5%의 공정율 운운 할 때, 실제 공정율은 97.77%, 100% 였고, 환경영향평가에는 자연습지에 영향이 없다고 하였으나 지하수 유출현상이 여러차례 있었음이 확인되었으며
개통이 1년 지연될 것을 전제로 2조 5천억원의 손실이 발생 할 것이라 하였으나 실제 개통은 지연되지 않았고 공사가 중단 된 기간은 2년 8개월이 아니라 6개월, 6조 넘는 손해는 발생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어 법원의 판결에 따라 바로잡습니다.'이다.
즉 공정율 축소하고 습지의 고갈의 원인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으며 수조원의 손실문제가 가상화페같은 수치인지를 바로잡기가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다.
200번이 넘게 지면을 메꾼 조선일보의 논리, 2000번이 넘게 인용된 기사들이 얼마나 허황한 기사인지를 보여준다.

진실이 위장된 뒤에 이 땅에 온 것들이 무엇인지 알기에 - 그들로 부터 소송의 여왕이라는 비정거림을 받으며 소송을 그만 두지 못하는 것이다.




   

315   조선이 정정해야 할 것은 손실 수치가 아니라 왜곡된 시각이다.  초록 18/11/17
    [re] 3번에 걸친 조선의 반론보도  초록 18/11/18
313   조선일보 승소판결  초록 18/10/19 16 
312   미국의 바람과 불  초록 18/06/01 47 
311   사진을 정리하다가  초록 18/03/17 84 
310   허공꽃이 어지러이 떨어질 때  초록 17/11/22 112 
309   천성의 가을  초록 17/11/08 98 
308   평화의 탑  초록 17/11/03 86 
307   신고리 공론화 ? 과정을 지켜보며  초록 17/10/23 92 
306   촛불의 나약한 밝음  초록 17/09/20 89 
305   평화는 무기로 지켜지지 않는다  초록 17/09/08 98 
304   산 꽃이 찬바람을 싫어하듯  초록 17/09/03 95 
303   문정부의 농산어촌 정책  초록 17/07/24 95 
302   신고리 원전 5·6호기 공론화를 지켜보며  초록 17/07/21 107 
301   수녀님들과 7번째 강 순례를 진행하며  초록 17/05/22 125 
300   강동마을의 느티나무  초록 17/03/02 139 
299   소송  초록 17/02/14 153 
298   아픔의 땅에서 희망을  초록 16/12/05 172 
297   옥천 전단대  초록 16/09/24 144 
296   양산단층대 그 후  초록 16/09/21 212 
1 [2][3][4][5][6][7][8][9][10][11][12][13][14][1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