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의 공명

(2009-08-17 18:18:20)
초록
心淨卽國土淨


























대덕이시여,
西方淨土가 어디 있나이까.
어찌하면 十萬億  國土를 지나서  
無量壽, 無量光 세계에 가오리까.



























경에 이르기를 ‘여기서 멀지 않다’ 하셨으니
상(相)으로 논하면 ‘거리가 10만8천리라,  
즉 이 몸 가운데의 십악(十惡) 팔사(八邪)를 말함이라.
이것을 멀다고 말씀하신 것이다.

























멀다고 하신 것은 하근(下根)을 위함이요
가깝다고 말씀하신 것은 상근(上根) 대지(大智)를 위함이니
사람에게는 양종이 있어도 법에는 두 가지가 없느니라.
























미(迷)와 오(悟)의 다름이 있으므로 견해에 늦고 빠름이 있는 것이니 미혹한 사람은 염불하여 저 땅에 나기를 구하거니와 깨달은 사람은 스스로 그 마음을 깨끗이 하느니라.


願供法界諸衆生  同入彌陀大願海
盡未來際度衆生  自他一時成佛道



   

51   절기로 알아보는 자연환경 현황  초록 17/08/24 10 
50   크리스 쇼/ 벤큐버 2010년 watch대표의 인터뷰  초록 15/09/08 124 
49   어떤 서평 (퍼포먼스의 정의)  초록 15/07/28 304 
48    Killdozer 사건  초록 15/03/10 169 
47   봄에의 격(檄)  초록 15/02/12 226 
46   마르쿠스 아우렐리우스  초록 14/06/07 218 
45   자연이 나의신이다. / 미하일 고르바초프  초록 12/01/23 423 
44   인류멸망 D300 6번째 대멸종이 시작된다.  초록 11/05/12 497 
43   만리장성이 완성 되었을 때 - F. Kafka  초록 11/01/17 639 
  心淨卽國土淨  초록 09/08/17 958 
41   만약  초록 09/04/11 1107 
40    회심곡(回心曲)  초록 09/02/01 1229 
39   가자에서 눈이 멀어  초록 09/01/10 1909 
38     [re] 가자에서 눈이 멀어  초록 09/01/12 1001 
37   남들도 우리처럼 사랑했을까요 [1]  초록 08/12/29 1544 
1 [2][3][4]